컨텐츠 바로가기


게시판 상세
제목 'BI' Esthetic Journal column 201501
작성자 대표 관리자 (ip:)
  • 작성일 2015-03-19 09:47:25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739
  • 평점 0점

김수경교수의 아로마 Talk!

 

허브(Herb)와 현대인의 자연 생활건강

우리 인체에서 가장 빠르게 감지되는 오감(五感)중 하나인 후각

어떤 장소에 들어섰을 때나 사람들을 대할 때 제일 먼저 감지 되는 향기()는 우리의 감정에 크게 작용하며 대상을 기억하는 중요한 역할을 한다.

또한, 불쾌한 냄새를 없애고 향기로운 집안을 만드는 기쁨은 전통문화에서 흔히 찾아 볼 수 있는 일이다.

동서양을 막론하고 역사적으로 인간은 식물을 향을 맡고 먹거리나 치료 약 등에 다양하게 이용하여 왔는데, 점차 생활의 지혜를 얻으면서 인간에게 유용하고 특별한 식물을 구별하여 사용하기 시작하였다. 이러한 식물 가운데 가장 대표적인 것이 Herb(허브)라고 할 수 있다. 허브는 푸른 풀을 의미하는 라틴어Herba」에 어원을 두고 있는데 고대 국가에서는 향과 약초라는 뜻으로 이 말을 사용하였고, 대에 와서는 꽃과 열매, , 줄기, 뿌리 등이 약, 요리, 향료, 살균, 미용 등에 사용되는 인간에게 유용한 모든 식물을 허브라고 한다. 다시 말하면 허브는 향이 있으면서 인간에게 유용한 식물이라 정의할 수 있다.


허브는 약초, 향초, 향신료로 이용에 따라 구분 될 수 있는데

건강유지 및 병의 치료에 쓰이는 약초(藥草), 비타민이나 미네랄을 공급하는 채소 또는 건조시키거나 기름을 추출하여 향장, 포푸리, 부향제로 쓰이는 향초(香草), 스파이스나 음식에 향미를 첨가 해 식욕을 촉진시키는 향신료(香辛料)가 있다.

종류들을 보면 원산지가 주로 유럽, 지중해 연안, 서남아시아 등인 라벤더, 로즈마리, 페퍼민트, 타임, 레몬밤 뿐만 아니라 우리 조상들이 민간요법에 사용해 왔던 쑥, 익모초,배초향, 그리고 양념에 빼놓을 수 없는 마늘,,고추,생강 등이 모두 허브라고 할 수 있다.

이 중 뷰티 영역에서 사용되는 향초(香草)는 향기분자를 함유하고 있어 꽃, , , 껍질, 뿌리, 열매 등에서 추출한 것을 사용하는 데 이를 에센셜 오일(Essential Oil)이라 하며 이 향 물질을 이용해 우리의 몸과 마음에 적용함으로써 조화롭고 행복한 상태를 추구하는 요법을 아로마테라피(AromaTherapy.향기요법)라 한다.


 

수세기 전 클레오파트라는 장미향을 침실과 젊음과 미모를 유지하고 모든 생활에 이용하였으며 연인인 안토니우스가 죽는 순간에도 그녀가 항상 생각할 수 있도록 자신의 무덤은 장미꽃으로 덮어달라고 할 만큼 장미 꽃을 사랑했다. 또한, 즐겨 마심으로써 이성을 유혹하는 힘과 상대에게 사랑 받는 힘을 가질 수 있다고 믿었다고 한다.[출처] 절세미인 클레오파트라와 장미|작성자 장미향기

 중국인들은 자스민 꽃송이를 침대 위에 걸어 공기를 맑게 하게 하고 기분 좋은 꿈을 유도하였고 만찬석이나 무도회의 손님들에게 자스민 꽃잎을 주어 행복한 분위기를 만들었다.

그간 현대의학이 고도로 발달하면서 허브를 이용한 전통적 민간요법이 최근까지도 잊혀져 있었으나 자연요법이 새롭게 현대인들의 건강생활에 중요한 자리를 차지하게 된 가장 큰 이유는 현대 의약체계 하에서 처방 되는 의약품이 질병을 빠르고 확실하게 낫게는 하지만 대부분 강한 독성을 가지고 있고 또한 여러 부작용을 초래한다는 문제점이 밝혀지면서 부작용이 거의 없는 자연적 건강관리 방법에 다시 관심을 보이기 시작했다. 허브나 아로마테라피(향기요법)는 그 작용이 빠르게 나타나지는 않지만 몸의 내적 체계에 전체적으로 균형을 잡아주고 몸의 기능을 보조하는 장점을 가지고 있기 때문이기도 하다. 또한 마음의 상태는 신체의 영향을 준다는 것이 보편적으로 이해되면서 현대의 많은 질병은 긴장과 스트레스의 연속인 생활 때문이라고 여겨지고 있다. 이에 현대인들은 점차 단순하고 자연적인 것에 더 많은 관심을 기울이는 풍조도 허브아로마테라피의 새로운 발견에 일조하였다.


그렇다면 여러분은 허브가 갖고 있는 향기 성분의 주요한 효능을 알고 있는가?

왜 허브아로마테라피가 우리 몸을 건강하게 만드는 걸까?

그것은 바로 항균효과 때문이다. 모든 허브는 항균효과의 기본 성분을 갖고 있으며, 성분분석에 의하면 모든 향기성분 에센셜 오일들에는 Terpene, Alcohol, Ester, Ketone, Oxide 등의 성분들이 포함되어 있어 공기 중 또는 체내 항균, 살균, 방부 작용과 우리 몸의 자극, 촉진 및 이완의 효과를 발휘하는 것이다.

향을 맡거나 피부에 적용하여 인체 내로 향기성분이 흡수되면 체내 순환되며 정화, 배출 됨으로써 몸 안의 질병 등에 대한 방어력이 강화되는 것이다.


인체면역강화!  세포의 건강!

허브아로마테라피의 가장 주요한 효능임을 기억하자.

젊음을 유지시켰다는 헝가리 여왕의 로즈마리수, 클레오파트라의 장미수가 멀리 있지 않다. 일상생활에서 쉽게 먹고 사용할 수 있으며 언제 어디서든 식물을 가까이 하고 허브나 아로마테라피를 사용하면 우리 몸과 마음을 자연적으로 정화시켜 심신(心身)의 건강을 유지할 수 있다.

 젊음과 아름다움()을 유지하는 나만의 방법을 찾아 쉽고 다양하게 사용할 수 있는 방법들을 앞으로 흥미로운 이야기보따리로 풀어보기로 한다.

2015년 새해 계획을 세워보려 연구실에 책상에 앉은 나는 차분한 마음으로 지난 해 수확한

레몬글라스 한줄기를 차로 우리는 중이다. 허브티의 기쁨도 있지만 허브를 직접 자르고 우려지는 동안 솔솔 풍기는 허브 향은 마음까지 정화되는 느낌이 들어 나에겐 일상의 행복이다...


 


참고> 독일의 한 여론조사 기관에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자신이 병이 날 경우 어떻게 하겠느냐는 질문에 대해서 대답자의 50%가 허브로 된 식물성 치료제를 선택하겠다고 응답했고 20%만이 일반 의약품을 선택하겠다는 응답했다고 한다 (Weiß 1985, 18). 또한, 의약이 엄밀하게 분업 되어 있는 독일에서 의사들은 웬만한 감기 몸살에 대해서는 주사는 말할 것도 없고 약도 처방 해 주지 않는다. 일반인들도 그러한 경우 일반 의약품을 복용하려 하기보다는 허브차를 마시거나 허브로 만들어진 생약을 선호한다.



<김수경 프로필>

김 수 경   

수원여자대학교 미용학 학사.

원광대학교 한의학전문대학원 한의약학 한의학석사. 한의학박사

 

국제홀리스틱힐링교육원 원장

수원여자대학교 약용식물과 겸임교수

영국 IFPA AromaTherapy School Tutor 

호주국가공인 Remedial Therapy School in Korea 한국학교 운영이사

)한국허브협회 교육분과 위원장

 

sooaroma@hanmail.net

http://cafe.daum.net/IFPAKOREA

www. Holistichealing.co.kr

첨부파일
비밀번호 *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목록 삭제 수정 답변
댓글 수정

비밀번호

수정 취소

/ byte

댓글 입력

댓글달기이름비밀번호관리자답변보기

확인

/ byte


*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대소문자구분)

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